추천도서

  • 독서마당
  • 추천도서

추천도서

웅상 생각하는 인문학 : 5000년 역사를 만든 동서양 천재들의 사색공부법

조회수 : 1269
작성자 이경희 등록일 2015-06-10 10:04:23
저자 이지성 출판사 차이(문학동네)
출판년도 2015 청구기호 001.9-이78생
추천일 2015년 06월
첨부파일
[새창]생각하는 인문학 : 5000년 역사를 만든 동서양 천재들의 사색공부법1433898261_0.jpg

 

생각의 노예가 아닌 생각의 주인이 되는 것!

 

『생각하는 인문학』은 저자 이지성이 "인문고전 읽기"를 통해 미래를 바꾸는 힘을 제시했던 《리딩으로 리드하라》의 실전편이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인문학의 본질은 독서나 공부가 아닌 ‘생각’에 있음을 밝히고 5000년 역사를 만든 동서양 천재들의 사색공부법을 공개한다. 세종대왕, 정약용, 레오나르도 다빈치, 아인슈타인, 그리고 현대의 빌 게이츠, 스티브 잡스에 이르기까지 그들의 공통된 비밀, 생각하는 인문학으로 들어가 보자.

생각하는 인문학은 모두 6단계로 이루어진다. 지금 우리가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생각 당하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는 ‘자각’, 새로운 지식을 채우는 ‘습득’, 공부와 생각의 강력한 이유를 세우는 ‘입지’, 답을 얻기 위해 구하는 ‘물음’, 그가 아닌 나의 생각을 하는 단계인 ‘생각’, 그리고 5000년의 역사를 만든 동서양 천재들의 사색공부법을 배우는 ‘실천’이 그것이다. 책에서 말하는 생각하는 인문학은 살아있는 인문학을 뜻한다. 책 속에 박제된 지식이 아니라 삶에 적용할 수 있는 지혜가 되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우리가 인문학을 공부하는 이유에 대해 더 똑똑해지기 위해서가 아니라 자신이 뜻한 바를 이루고 더 행복해지 위해서 임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목록
다음글 다음글 초등 독서 바이블 : …
이전글 이전글 (초등학생을 위한) 맨…

QUICK MENU

  • 통합전자도서관
  • e-러닝
  • 문화강좌신청
  • 문화행사
  • 컴퓨터좌석예약
  • 좌석이용현황
  • 오디오북서비스

TOP